디지털타임스

 

“인어공주 안녕”…국내 첫 아쿠아리움 `아쿠아플라넷63` 39년 만에 영업종료

국내 첫 아쿠아리움인 `아쿠아플라넷63`이 6월 30일 영업을 종료한다. 1985년 63씨월드로 문을 연 아쿠아플라넷63은 한국 최초 아쿠아리움으로 누적 9천만명에 이르는 관람객들이 방문해왔다. 아쿠아플라넷63에 있던 해양생물들은 일산, 광교, 여수, 제주 아쿠아리움으로 거처를 옮겨 생활할 예정이다. 아쿠아플라넷63이 떠난 자리에는 내년 개관을 목표로 준비 중인 `퐁피두센터 한화 서울`이 들어선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