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백종원 가맹점 수명, 고작 3년? 더본코리아 ˝사실 아니다˝

백종원 대표가 이끄는 외식기업 더본코리아 산하의 가맹점 평균 수명이 3.1년에 그친다는 분석이 9일 나왔다. 전국가맹점주협의회는 가맹사업 정보공개서를 통해 더본코리아 가맹사업 브랜드를 분석한 결과 더본코리아 가맹점의 평균 운영 기간은 2020년 3.3년, 2021년 3.2년, 2022년 3.1년 등으로 꾸준히 줄었다고 지적했다. 반면 더본코리아 측은 이런 협의회 주장에 "명백하게 객관적인 사실과 다른 부분이 여럿 존재한다"고 반박했다. 더본코리아는 "협의회가 인용한 정보공개서에 기재된 운영 기간은 `영업 기간`으로, 현재 영업 중인 가맹점만 고려한 것"이라며 "폐점 시기는 고려되지 않기 때문에 가맹점 존속 기간과는 무관하다"고 반박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