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공의대 추천제, ‘부모찬스’로 고위직 자녀 의대보내겠다는 계획처럼 보여 [서민 단국대 의과대학 교수에게 고견을 듣는다] / DT

  • 입력일: 2020-10-15



관련 기사: http://www.dt.co.kr/article_list.html?gcd=1&scd=110&lcd=1603&fcd=31&se_code=3269